텍사스주 댈러스의 한 경찰관이 야간 근무를 마치고 퇴근해 자기 아파트인줄 알고 들어갔다 집 주인을 침입자로 오인해 사살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지난 7일 전날 밤 10시께 댈러스의 고급 아파트 단지인 사우스 사이드 플랫츠에서 제복 차림으로 퇴근한 여성 경찰관이 26세 남성 보탐 쉠 진에게 총을 쏴 숨지게 했다고 보도했다.

숨진 남성은 카리브해 섬나라 세인트루시아 출신 흑인으로 아칸소에서 대학을 나온 뒤 컨설팅회사 PWC에서 근무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댈러스 경찰국은 해당 경찰관의 직무를 정지하고 이 경찰관의 혈액 샘플을 채취해 사건 당시 술에 취해 있었는지 약물을 복용했는지 여부 등 사건을 조사하고 있다.

 

자기 아파트도 아닌데 경찰관이 어떻게 피해 남성의 아파트에 들어갔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이웃 주민은 경찰관이 아파트 안에서 인기척이 느껴지자 문을 열라고 고함을 지른 것 같다고 말했다.

워싱턴포스트는 올해 들어 지금까지 경찰관에 의해 사살된 사람이 694명에 달한다고 전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8 패밀리 달러스토어 강도 여성용의자 지명수배 file 뉴스 2018.09.10
77 13세 소녀 뺑소니차에 치여 사망 file 뉴스 2018.09.10
» 달리스 경찰 자기집 인줄 알고 들어갔다가 집주인 사살 뉴스 2018.09.09
75 펌)무차별 난사…4명 사망, 신시내티 은행 건물 앞서 뉴스 2018.09.07
74 포트 블리스의 하사관으로 레인저 스쿨 졸업한 최초의 여성 file 뉴스 2018.09.05
73 ICE, 엘파소 가정집 습격 불법체류자 남여 체포 뉴스 2018.09.03
72 노숙자, 엘파소 다이어 스트리트 맥도널드 유리깨고 도주 file 뉴스 2018.09.03
71 엘파소 보건부, 세번째 웨스트 나일 바이러스 환자발생 file 뉴스 2018.09.03
70 엘파소 (El Paso)와 후아레스 (Juarez) 사이의 국제전차 file newkorean 2018.09.01
69 엘파소 한인 봉제업체 고전중 뉴스 2018.08.31
68 엘파소 한인 호텔업주 억울함 호소 외면 [1] 뉴스 2018.08.29
67 엘파소 다이어 길에서 총격가한 용의자 체포 file 뉴스 2018.08.28
66 엘파소 남자 여자친구 납치 file 뉴스 2018.08.28
65 보험문제로 오픈 6개월만에 엘파소 마이크로 병원 폐쇄 file 뉴스 2018.08.28
64 주지사 이민법 강화해야 한다고 지적 뉴스 2018.08.25
63 정신병을 앓고 있던 50대여성 사촌찔러 뉴스 2018.08.25
62 칸쿤서 시신 8구···토막 시신도 file 뉴스 2018.08.24
61 엘파소 교사들 보너스 받게 되나. 뉴스 2018.08.22
60 포트 블리스 (Fort Bliss) 신임장군 Matlock엘파소로 돌아오다 file 뉴스 2018.08.22
59 엘파소 운전하기 좋은 도시 8위 뉴스 2018.0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