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물관내 5갤런 방치, 방문객·직원 유해 우려

 

그랜드캐년 박물관에 지난 20년 가까이 우라늄으로 가득 차 있는 5갤런 상당의 양동이가 보관됐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이 기간 박물관을 방문했던 방문객 및 직원들이 위험 수준의 방사능에 노출됐을 수 있다는 가능성이 제기됐다.

최근 애리조나 리퍼블릭 등 지역 언론에 따르면 이달 초 그랜드캐년 엘스톤 스테프슨 안전 관리자는 사내 이메일을 통해 직원들에게 지난 2000년부터 2018년까지 박물관 내 박제 전시관 인근에 우라늄이 가득 담긴 양동이 세 개가 보관돼왔던 사실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미국 원자력규제위원회(NRC)가 규정한 안전 표준에 근거해 아이들은 3초 이내에, 성인의 경우 30초 이내에 위험수준의 방사능에 노출됐을 것이라고 스테프슨 안전 관리자는 추측했다. 우라늄이 담긴 의문의 양동이들은 지난 2000년에 그랜드캐년 공원 본부 건물에서 박물관으로 옮겨져 왔는데, 지난 2018년 3월 한 직원의 아들에 의해 최초로 발견됐다. 

하지만 발견된 후 3개월이 지날 때까지 그랜드캐년 박물관 측은 해당 양동이를 박물관 내부에 그대로 보관하는 등 신속한 대처를 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랜드캐년에는 오펀 광산과 같은 우라
늄 광산이 여러 개 있는데, 양동이에서 발견된 우라늄 또한 오펀 광산에서 캐낸 것으로 추측된다고 신문은 전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88 뉴멕시코 앨버커키 직장인 만족도 하위 뉴스 2019.02.26
187 뉴멕시코 주지사 국경에서 주 방위군의 철수를 명령에도 불구 뉴스 2019.02.23
» 그랜드캐년 박물관 19년동안 방사능 노출 ‘충격’ 뉴스 2019.02.22
185 라스크루스 다운타운의 Plaza de 올여름 프리 와이파이 제공 file 뉴스 2019.02.21
184 라스크루스 월마트 직원 도둑에 의해 칼에 찔려 file 뉴스 2019.02.21
183 코원 모임에서 바자회(앨버커키) newkorean 2019.02.21
182 뉴멕시코주 소득 전망 밝다 file 뉴스 2019.02.15
181 뉴멕시코 고교서 총성 뉴스 2019.02.15
180 셰일가스에 미래에셋대우…원유 파이프라인 건설에 참여 뉴스 2019.02.14
179 뉴멕시코주 획기적 야생지 보존법안 가결 file 뉴스 2019.02.13
178 2월 16일 정월대보름 잔치 file 뉴스 2019.02.13
177 산타페, '식기' 제작에 사용된 '엽기적인 재료 file 뉴스 2019.02.08
176 뉴멕시코 개솔린 세금은? file 뉴스 2019.02.06
175 낙태를 합법한 주들에 뉴멕시주 포함 file 뉴스 2019.02.06
174 STEM 경시대회 도전하기 뉴스 2019.02.02
173 미국방부, 멕시코 국경에 군인 추가 파병 file 뉴스 2019.01.31
172 리처드슨 전 뉴멕시코 주지사, 노벨 평화상 후보에 추천 file 뉴스 2019.01.31
171 뉴멕시코 교육자들 풍력발전 워크숍 참여 file 뉴스 2019.01.30
170 뉴멕시코주 라스 크루세스의 우주기업 지사 40여명을 해고 file 뉴스 2019.01.28
169 치솟기만 하는 학비? 50% 내리는 대학도 있다 뉴스 2019.01.28